스토리

법인스토리 밀알복지재단, 서울시복지상 장애인인권분야 우수상 수상
2018.04.18
밀알복지재단, 서울시복지상 장애인인권분야 우수상 수상
 
 밀알복지재단(이사장 홍정길)이 4월 18일 서울시 강남구 서울무역전시장(SETEC)에서 장애인의 날을 기념하여 열린 ‘2018년 서울시복지상(장애인인권분야)’ 시상식에서 우수상을 수상하였습니다.
 
 
 2005년부터 시작하여 올해로 14회째를 맞는 서울시복지상(장애인인권분야)은 장애 극복의 본보기와 장애인권 증진에 힘을 보탠 시민 및 단체에 수여하는 상입니다.
 
 단체로서는 유일하게 수상자로 선정된 밀알복지재단은 특수학교(밀알학교)와 장애통합어린이집을 운영해 장애인의 교육권을 보장하고 장애인직업재활센터 운영을 통해 장애인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등 장애인의 평등한 기회보장과 사회통합을 위해 앞장서온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하였습니다.
 
 
 “이번 수상은 밀알복지재단이 장애인 사업을 운영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후원과 지지를 보내주신 수많은 후원자님들과 함께 받는 상이다. 앞으로도 밀알복지재단은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더불어 살아가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힘쓰겠다.”
 -밀알복지재단 이기민 사무처장 수상소감 중
 
 1993년 설립된 밀알복지재단은 국내·외 사업장을 통해 저소득가정 장애아동을 위한 의료비 지원, 장애청소년을 위한 특수교육, 성인장애인을 위한 직업재활 및 일자리 제공 등 장애인의 생애주기별 맞춤형 복지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2009년과 2014년에는 삼일투명경영대상에서 각각 ‘장애인부문 대상’과 ‘종합 대상’을 수상하며 투명성을 인정받기도 하였습니다.